[오늘의 증시일정](5일)

[오늘의 증시일정](5일)
    ◇ 주주총회
    ▲ WI[073570]

    ◇ 추가 및 변경상장
    ▲ (주)수젠텍[253840](주식전환 32만1천674주 1만4천210원, CB전환 5만9천545주 1만6천122원)
    ▲ (주)유틸렉스[263050](주식전환 11만9천997주 1만3천890원)
    ▲ 조광ILI[044060](무상증자 7천945만4천445주)
    ▲ 동부건설(주)[005960](유상증자 3만2천153주 5천원)
    ▲ (주)카나리아바이오[016790](유상증자 23만4천392주 2만6천992원)
    ▲ (주)광무[029480](유상증자 511만7천280주 2천345원)
    ▲ 주식회사 카카오뱅크[323410](스톡옵션 2만4천주 5천원)
    ▲ (주)씨엔알리서치[359090](스톡옵션 26만8천628주 893원)
    ▲ (주)금양[001570](CB전환 33만8천164주 4천140원, CB전환 93만7천914주 4천478원)
    ▲ (주)아이에이치큐[003560](CB전환 68만3천355주 679원)
    ▲ (주)에이프로젠메디신[007460](CB전환 53만9천442주 1천483원)
    ▲ 케이피에프[024880](CB전환 8만3천564주 5천26원)
    ▲ (주)에이티세미콘[089530](CB전환 88만4천955주 1천130원)
 

 

 


[코스피·코스닥 전 거래일(4일) 주요공시]
    ▲ 주성엔지니어링[036930] 2분기 영업이익 346억원…작년 대비 187.4%↑
    ▲ 대한항공[003490], 2분기도 '깜짝실적' 기록…영업익 7천359억원 274%↑
    ▲ LX세미콘[108320] 2분기 영업이익 1천96억원…작년 동기 대비 14.7%↑
    ▲ BGF리테일[282330] 2분기 영업이익 708억원…작년 동기 대비 20.6%↑
    ▲ 동원산업[006040] 2분기 영업이익 943억원…작년 동기 대비 59.1%↑
    ▲ 애경산업[018250] 영업익 41억8천만원, 27.9%↓…中봉쇄로 화장품매출 타격
    ▲ 코오롱인더[120110] 2분기 영업이익 885억원…작년 동기 대비 16.2%↓
    ▲ CJ ENM[035760] 2분기 영업이익 556억원…작년 동기 대비 35.2%↓
    ▲ 스튜디오드래곤[253450] 2분기 영업이익 270억원…작년 대비 95.7%↑
    ▲ KT&G[033780] 2분기 영업이익 3천276억원…작년 동기 대비 1%↑
    ▲ 메리츠 "코스피 2분기 영업이익, 전망치 5% 상회…우려 속 선방"
    ▲ 증권가, 하이브[352820] 분기 최대 실적에도 목표가↓…"BTS 부재 반영"
    ▲ 증권가, 카카오뱅크[323410] 목표가 하향…"비용 증가·성장 둔화"
    ▲ 카카오[035720] 2분기 영업이익 1천710억원…작년 동기 대비 5.2%↑


의료.병원,한방

더보기
구강 식사 어려운 환자 사용하는 '피팅줄' 유료화…환자ㆍ간병인 한숨
구강으로 음식 섭취가 어려운 환자들이 사용하는 피딩줄(feeding tube)이 갑자기 유료화됨에 따라 환자와 간병인들이 경제적 부담을 호소하고 있다. 뇌 질환자, 암 환자 등 구강으로 음식 식사가 어려운 환자들은 피딩줄로 코와 장을 연결해 영양분(경장영양제)을 섭취하는 콧줄 식사를 한다. 피딩줄은 식사 때마다 사용하는 일회용 의료기기다. 지난달 1일 전까지는 경장영양제를 구매하면 용량에 맞춰 피딩줄이 무상으로 제공됐다. 그러나 이후 피딩줄이 유료화돼 환자와 간병인들은 하나당 600원 정도의 피딩줄을 따로 구매해야 한다. 가정 간병을 하는 A 씨는 "피딩줄 구매로 1년에 택배비 등을 포함해 100만원 가량이 더 드는데, 경제적으로 어려운 입장에서는 굉장한 부담이 된다"며 "피딩줄은 목숨줄과도 같은데 이걸 갑자기 유료화한다는 것이 이해되지 않는다"고 했다. 뇌 질환 환자 커뮤니티의 한 네티즌은 "도시락을 주면 젓가락을 주듯 피딩줄 지급은 당연한 것인데 유료화는 말이 안 된다"며 "개당 가격은 낮아도 매일 쓰는 것이다 보니 추가된 부담이 환자나 간병인을 너무 힘들게 한다"고 했다. 피딩줄 공급업체는 피딩줄의 갑작스러운 유료화가 식품의약품안전처(이하 식약처)가 실

학회.학술.건강

더보기
'실시간 음성, 문자 통역 SW 개발'...청각장애인에 도움"
"소리도 본다." 오감(五感)의 하나인 청각(聽覺)으로 받아들이는 소리는 볼 수 없고 듣는 대상으로만 인식됐다. 손동작으로 표현하는 언어인 수어(手語)가 등장한 배경이다. 그러나 인공지능(AI)을 이용한 음식 인식 기술이 발달하면서 의사를 표현하기 위해 사람이 내는 소리인 음성을 문자로 변환된 형태로 볼 수 있는 시대가 됐다. '소리를보는통로'는 음성인식 기술로 청각장애인의 소통을 돕는 IT(정보기술) 소셜 스타트업이다. '소보로'라는 약칭으로 불리는 이 회사는 포스텍(포항공과대학)에서 IT융합공학을 전공한 윤지현(26) 대표가 문자 통역 소프트웨어(SW) 개발 업체로 2017년 11월 세웠다. 기술로 청각장애인이 겪는 소통의 장벽을 낮추겠다는 것이 창립 당시의 모토였다. 출범 이듬해인 2018년 5월 실시간 음성을 문자로 보여주는 PC·노트북 기반 서비스 '소보로'를 출시한 것을 시작으로 청각장애인의 의사소통을 돕는 여러 제품을 연이어 내놓았다. 윤 대표는 지난 1일 사무실이 있는 서울창업허브 성수에서 진행된 인터뷰에서 국내에서 가장 먼저 청각장애인들을 위한 문자 통역 서비스를 선보였다며 청각 장애가 없는 사람들로 사용층이 넓어지고 있다고 말했다. ◇ 청각

메디칼산업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