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신문 사설](18일 조간)

▲ 경향신문 = 뒷걸음친 공공사회지출, 정부 역할 높여야

'말·공세' 험해지는 여야 대치, 정치 파국 우려스럽다

"인권은 좌우로 나뉠 수 없다"는 송두환 인권위원장 일침

▲ 국민일보 = 명분 없이 시민들의 발만 묶은 파업…철도개혁 서둘러야

▲ 서울신문 = 실손보험 간소화법 '선개정 후보완'이 순리다

정책 실패 가리려 통계 조작, 文정부 농단 엄벌해야

농성장 앞 칼부림까지 벌어지는 李대표 단식

▲ 세계일보 = 김명수, 퇴임 직전 최강욱 재판…정치적 고려 있어선 안 돼

보궐선거 원인 제공자 김태우 공천하는 여당의 비상식

이번엔 '李 방탄용' 총리 해임안, 私黨 재확인한 민주당

▲ 아시아투데이 = '통계조작·왜곡'은 망국병, 초기에 발본색원해야

1200조원 우크라이나 재건사업은 한국에 기회

▲ 조선일보 = 느닷없는 내각 총사퇴 요구, 단식 출구 찾기용 상식 밖 행태

간첩단 사건마다 재판 지연 전술, 사법 허점 보완 서둘러야

오죽 외압에 시달렸으면 노조가 '통계 조작' 제보했겠나

▲ 중앙일보 = "지난 정부 통계조작"…철저한 수사로 정치 시비 차단해야

이재명 단식 중단하고 여권도 진정성 있게 대화 나서라

▲ 한겨레 = '철도 경쟁'이 부른 갈등, 더 커지기 전 노정 대화 필요

결국 김태우 공천, 법치도 국민도 아랑곳않는 여권

이재명 대표, 이제 단식 중단하라

▲ 한국일보 = 자연계열 평균 못 미친 첨단학과 경쟁률, 미래 있겠나

김태우 구청장 후보 선출…집권당 책임 있는 자세 아니다

유엔 제재 지키면서 북한 돕겠다는 푸틴의 궤변

▲ 대한경제 = 젤렌스키가 요청한 우크라이나 재건 협력, 양국 '상생의 길' 본격화

대한경제가 제안하는 건설산업 혁신 방안

▲ 디지털타임스 = 민주, 총리해임결의 추진…결과 뻔한 정치공세 집착 이유 뭔가

나랏빚 10년새 두배…그런데도 재정 준칙 법제화 뭉개는 野

▲ 매일경제 = 중국인, 고용보험기금도 쌈짓돈 빼먹듯…제도 악용 막아야

추석 연휴 앞두고 2차 파업 예고한 철도노조의 민폐 행보

민주당의 난데없는 韓총리 해임안, 누가 납득하겠나

▲ 브릿지경제 = 대·중소기업 상생경영, '윈윈' 전략이어야 한다

▲ 서울경제 = 급여 지출이 수입보다 4배 빠르게 증가…연금 개혁 시급하다

"총리 해임" 으름장 巨野…'방탄'에 빠져 국정 공백은 안중에 없나

1인당 나랏빚 2200만원, 방만 재정 멈추라는 경고다

▲ 이데일리 = 文정부 조직적 통계 조작…범죄 아니면 뭔가

다수당의 습관성 정치적 겁박, 볼썽사납다

▲ 이투데이 = 통계 조작은 국정농단…성역 없이 진상 규명해야

▲ 전자신문 = 삼성디스플레이가 증명한 초격차의 힘

송출 수수료 협상 기준 급하다

▲ 파이낸셜뉴스 = 이 대표는 단식 중단하고 내각 총사퇴 거둬들여야

우크라이나 재건사업에 '한강의 기적' 전수하길

▲ 한국경제 = 이번엔 내각 총사퇴, 총리 해임안까지…이성 잃은 민주당

우크라 재건 사업 본격화…'6·25 참화' 극복 경험 전수 기회다

상습적 유류세 인하 연장…조삼모사식 정책 언제까지


의료.병원,한방

더보기
정부 "진료거부 용납 안돼"…휴진율 30% 넘으면 업무개시명령
의료계가 대한의사협회(의협)를 중심으로 휴진을 결의한 가운데 정부는 헌법적 책무에 따라 단호히 대응하겠다고 밝혔다. 정부가 개원의들에게 진료명령과 휴진 신고명령을 발령함에 따라 휴진하려는 의료기관은 이달 13일까지 신고해야 한다. 이와 함께 정부는 불법 집단행동을 유도했다는 이유로 의협을 대상으로 공정거래법 위반 여부를 살피기로 했다. ◇ 오늘부로 개원의에 진료명령…정부 "모든 대책 강구" 전병왕 보건복지부 보건의료정책실장은 10일 의사 집단행동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 브리핑에서 "진료 거부는 국민과 환자의 생명권을 위협하는 절대 용납될 수 없는 행동으로, 정부는 집단 진료거부에 단호히 대응할 수밖에 없다"며 이같은 대응 방침을 밝혔다. 앞서 서울대 의대 및 서울대병원 비상대책위위원회가 오는 17일부터 무기한 전체 휴진을 결의한 데 이어 전날 의협이 18일에 집단 진료거부와 총궐기대회를 예고한 상태다. 정부는 집단 진료거부가 현실화하지 않도록 모든 대책을 강구한다는 방침이다. 이를 위해 의료법에 따라 이날부로 개원의에 대한 진료명령과 휴진 신고명령을 발령하기로 했다. 각 시도는 의료법 제59조 제1항을 근거로 관할 의료기관을 대상으로 집단행동 예고일인

학회.학술.건강

더보기